광양제철소 정전, 검은 연기 치솟아→폭발화재 문의 쇄도

입력 2019-07-01 10:2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광양제철소 정전, 검은 연기 치솟아→폭발화재 문의 쇄도

광양제철소에서 정전이 발생했다.

소당 방국에 따르면 1일 오전 9시 20분경 전남 광양시 금호동의 포스코 광양제철소에서 갑작스러운 정전이 발생했다.

정전으로 공장 내부에 잔류 가스가 형성됐고, 공장 측은 내부 폭발 방지를 위해 굴뚝에 설치된 안전장치(브리더·Bleeder)를 통해 이를 태우면서 배출하는 과정에서 불꽃과 검은 연기가 발생했다.

이번 정전으로 인해 인명 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으며, 소방당국은 장비 20여대를 투입해 또 다른 사고에 대비 중이다.

갑잡스러운 검은 연기 분출과 불꽃으로 광양 지역에서는 포스코에서 폭발화재가 난 것 아니냐며 소방당국과 광양제철소에 문의가 이어지기도 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