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FC 사회적 협동조합, ‘부천 행복 나눔’ 유소년 발전기금 전달

입력 2019-12-05 13: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부천FC사회적협동조합이 부천행복나눔과 유소년 발전기금 전달식을 가졌다.

5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부천FC1995 김성남 단장과 부천행복나눔 회장인 행복이가득한어린이집 신재준 원장과 회원 오빠초밥 이민우 대표가 참석했다.

부천행복나눔은 2011년부터 부천 지역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봉사와 기부 활동을 하고 있다. 총 9명으로 구성된 모임은 지난 8년여 동안 부천 지역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기부한 금액이 3000여만 원에 이른다.

이웃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모인 모임만큼 어려운 이웃에 행복을 전해주는 것에 보람을 느끼며 지속적으로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기부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민우 회원은 “올해 부천FC 유소년 선수들이 첫 주니어리그에서 우승해서 기뻤다. 기억에 남을 한해를 보냈으리라 생각한다. 앞으로도 더 나은 경기력으로 부천을 대표하는 구단이 되기를 바란다”며 기금 전달 소감을 밝혔다.

부천FC사회적협동조합의 이사로도 활동하는 신재준 회장은 “어려운 이웃에 행복을 나누는 것도 좋지만 지역을 대표하는 프로축구단 유소년 선수들에게도 큰 힘이 되고 싶다.”며 자리에 함께한 소감을 밝혔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