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소형준-권동진 ‘앞으로 3점 남았어요’

입력 2021-05-09 17: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9일 수원KT위즈파크에서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 NC 다이노스의 더블헤더 1차전 경기가 열렸다.

7회말 무사 만루 상황에서 KT 소형준, 권동진이 좌월 만루 홈런을 쳐낸 문상철을 축하하고 있다.

수원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