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삼영 감독, 판정 항의 퇴장 [포토]

입력 2022-07-22 20: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2일 고척스카돔에서 ‘2022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키움 히어로즈 경기가 열렸다. 7회초 무사 1루 상황에서 1루주자가 투수 견제로 아웃되자 삼성 허삼영 감독이 투수의 보크라며 항의하고 있다.
고척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