락채은 섹시 화보, 터질 듯한 볼륨감에 남심 ‘빠져들어’

입력 2013-10-24 09:41:41
프린트

‘락채은 섹시 화보’

모델 락채은이 파격적인 섹시 화보를 선보였다.

락채은은 최근 진행된 ‘앨리시아’와 슈퍼스타아이의 콜라보레이션 화보 촬영에서 육감적인 보디라인을 뽐냈다.

사진 속 락채은은 란제리와 스윔슈트 스타일의 의상을 입고 몸매를 드러내고 있다. 풍만한 볼륨감과 11자 복근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그는 청순미와 섹시미를 동시에 갖춘 외모로 베이글녀의 면모를 발휘하고 있다.

한편, 락채은은 최근 박한별과 원더걸스 소희를 닮았다는 평을 받아 ‘1초 소희’라는 별명까지 얻었다.

사진제공|‘락채은 섹시 화보’ 슈퍼스타아이
동아닷컴 연예뉴스팀/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