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애 연예인부자 5위, 주식 가치 약 341억 기록 “황신혜와 동기”

입력 2019-02-25 14: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박순애 연예인부자 5위, 주식 가치 약 341억 기록 “황신혜와 동기”

배우 박순애가 ‘연예계 주식 부자’ 5위에 이름을 올려 화제다.

24일 재벌닷컴이 발표한 지난 22일 종가 기준으로 박순애의 풍국주정 주식 지분 가치가 지난해보다 19억 여 원이 올라 340억 7000만 원을 기록했다. 박순애는 풍국주정 대표이사 이한용 씨의 부인으로 풍국주정 지분 13.29%를 갖고 있다.

이 같은 기록을 세운 이유는 ‘수소차 열풍’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풍국주정은 수소 제조사 에스디지를 자회사로 두고 있어 수소차 관련주로 여겨진다.

박순애는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회장, JYP엔터테인먼트 박진영 이사,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 배우 배용준에 이어 ‘연예계 주식 부호’ 5위에 이름을 올렸다.
배우 황신혜와 동기로 1986년 MBC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드라마 ‘한 지붕 세 가족’, ‘조선왕조 500년 인현왕후’, ‘야망’ 등에 출연한 바 있다. 1994년 결혼 후 연예계에서 은퇴했다.

사진|채널A

동아닷컴 이슬비 기자 misty8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