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BJ열매 “성관계 영상 정준영 단톡방 공유”VS우창범 “NO”…폭로전ing

입력 2019-07-03 11: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BJ열매 “성관계 영상 정준영 단톡방 공유”VS우창범 “NO”…폭로전ing

BJ열매가 그룹 백퍼센트 출신이자 현 버뮤다 멤버 우창범과 진실공방을 벌이고 있다. BJ열매는 2차 폭로를 예고했지만 우창범은 이에 억울함을 토로했다.

두 사람의 폭로전은 지난 2일 BJ서윤의 인터넷 방송에서 비롯됐다. BJ서윤은 현재 남자친구인 우창범과 방송을 진행했다. 한 누리꾼이 '우창범의 여자 친구는 BJ열매가 아니냐'고 물었고, 우창범은 '전 여자친구 BJ열매가 과거 자신과 만날 때 BJ케이와 바람을 피웠다'고 폭로하면서 논란이 시작됐다.

우창범 폭로에 BJ열매는 과거 우창범이 자신과의 성관계 영상을 가수 정준영, 최종훈 등이 참여한 단체 대화방인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에 유포했다고 주장했다. 또 BJ케이도 "내가 쓰레기인 것은 맞지만 BJ열매를 만날 당시 나는 여자 친구가 없었으니 바람을 피운 게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이에 3일 새벽 우창범은 아프리카TV를 통해 "BJ열매의 피해자 코스프레에 지친다. 이미 헤어진 상태였고 1년이 지난 상황에서 무슨 이유로 저러는지 이해를 못하겠다"고 억울해 했다.

우창범은 "그분과의 성관계 영상을 공유했다고 하는데 절대 아니다. 그 주장이 사실이라면 소환 조사를 받았을 텐데 그러지 않았다"며 "'버닝썬 단톡방' 기사를 보기 전까지 그 존재 자체를 몰랐고 그분들과 사적인 연락을 주고 받은 적 없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해당 영상은 연인 관계일 때 합의하에 찍은 영상"이라고 선을 그었다.


그러나 BJ열매는 아프리카TV에 '내일(3일) 밤 10시 방송 하겠습니다'라며 2차 폭로를 예고하는 공지를 올렸다.

BJ열매는 전 연인 우창범을 거론하며 "어제 연락이 왔는데 그냥 미안하단 한마디면 또 나 혼자 정신병자 되고 끝내려 했다. 하지만 거짓말이 계속됐다. 더이상 나를 이용하는 사람들을 위해 스스로를 다치게 하지 말아야겠다고 마음 먹었다. 어제 연락 온 것들까지 종합해서 총 정리 중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인들의 익명을 보호해주는 쪽으로 하려고 했지만 최대한의 투명한 공개를 위해 지인들의 증거들을 실명 공개해도 되는지도 물어보고, 투명하게 팩트로 진행할 생각"이라며 "루머도 욕설도 많지만 모든 것을 공개하고 루머에 해명할 것이다. 욕먹어야 하면 욕을 들을 것이니 보이는 것으로만 추측하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또 "둘만의 문제가 아니라 여러 명의 문제다. 연예계 쪽이나 사회적으로 무겁게 다뤄지고 있는 뉴스와도 연관될 수 있어 신중한 정리가 필요했고 이제서야 확실한 공지를 올린다"고 설명했다.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선 목욕 중인 사진과 함께 "영원한 비밀은 없고 언젠가는 다 밝혀지게 돼 있다"는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해 자신의 주장을 이어갔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