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프로그램 저격? “반말이나 찍찍하면 돼”

입력 2019-09-05 14:2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이경규, 프로그램 저격? “반말이나 찍찍하면 돼”

개그맨 이경규가 '한끼줍쇼'에서 '아는형님'에 대해 말했다.

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한끼줍쇼'에선 게스트 공승연과 박호산 편이 그려졌다. JTBC 새 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의 두 주역이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을 찾아 한 끼에 도전했다.

이날 MC 이경규는 공승연과 박호산의 '아는형님' 녹화 소식에 불편한 심기를 표출,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나가서 반말이나 찍찍하면 된다"라며 "거기 프로에 무슨 내용이 있냐. 밑도 끝도 없다"라고 디스하며 강호동을 약 올렸다.

그러면서 이경규는 "'한끼줍쇼'는 책을 읽는 듯한 따뜻한 편안함을 느끼고 갈 거다"라고 자부했다.

사진| JTBC '한끼줍쇼'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