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리뷰] ‘나혼자산다’ 한혜진 복귀 심경 “너무 그리웠다” (ft.박나래 부재중)

입력 2019-10-04 23: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나혼자산다’ 한혜진 복귀 심경 “너무 그리웠다” (ft.박나래 부재중)

한혜진이 MBC ‘나 혼자 산다’에 복귀했다.

4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서는 7개월 만에 프로그램에 복귀하는 한혜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프닝은 네얼간이(이시언·성훈·기안84·헨리)만으로 꾸며졌다. 박나래가 건강 문제로 이번 녹화에 불참하면서 네얼간이가 오프닝을 연 것이다. 이시언은 성훈을 ‘MC 방 씨’로 소개하며 특유의 너스레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성훈 역시 헨리의 비트에 맞춰 ‘말이죠’ 랩을 선보였다.

이어 ‘무지개 라이브’ 주인공에 이야기를 전했다. 네얼간이는 “(제작진이 무지개 라이브) 누군지 알려주지도 않는다”며 출연자를 궁금해했다. 그리고 등장한 한혜진. 네얼간이는 한혜진을 보자 너무 놀라 말을 잇지 못했다.

한혜진은 그런 네얼간이를 놀리며 자연스럽게 센터 자리로 합류했다. 그러나 이내 한혜진은 네얼간이의 집중 공격을 받았다. 기안84는 “가출한 누나가 돌아온 것 같다”고 했고, 이시언은 “영혼히 안 나타날 줄 알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렇게 시작된 한혜진 일상. 네얼간이는 한혜진 집을 다시 보는 것에 대해 신기함을 드러냈다. 영상 속 한혜진 역시 어색함을 드러냈다. 제작진과 인터뷰하는 과정을 어색하며 카메라 구도에 대해서도 어색해 한 것이다.

한혜진은 “(‘나 혼자 산다’) 너무 그리웠다. 어떻게 들릴지 모르겠지만, (일시 하차 이후) 방송을 한번도 안 봤다”고 털어놨다.

한편 한혜진은 지난 3월 전현무와 결별 후 ‘나 혼자 산다’에서 일시 하차했다. 그리고 이날 7개월 만에 프로그램에 복귀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