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인선, tvN ‘소사이어티 게임’ 출전 ‘두뇌게임 도전’

입력 2016-09-23 11:23:00
프린트

‘프로듀스101’ 출신 황인선이 서바이벌 두뇌게임에 도전한다.

23일 쇼웍스 측은 “황인선이 tvN ‘소사이어티 게임’에 출연 2주간 합숙하면서 서바이벌 모의사회 게임에 도전한다”라고 밝혔다.

tvN ‘소사이어티 게임’은 22명의 출연자가 통제된 원형 마을에서 ‘어떤 리더가 좋은 리더인가, 그들은 사회를 어떻게 변화시키는가’에 대한 14일 간의 모의사회 게임쇼다.

프로그램에 합류하게 된 22명의 출연자들은 각각 11명 씩 두 팀으로 나뉘어 서바이벌 경쟁을 펼치게 된다. 한 쪽은 강인한 리더가 구성원들을 통치하는 구조이며 또 한 쪽은 다수의 합리적 구성원에 의해 의사결정을 하는 쪽이다.

황인선은 사전 공개된 인터뷰 영상에서 “‘더 지니어스’ 팬이다. 지금도 방송을 돌려보는데 아직도 이해가 안 된다.”며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사실 인선이가 ‘소사이어티 게임’에 나가서 잘 할 수 있을지 망설였던 게 사실이다.”며 “하지만 출연을 결심한 후 틈틈이 관련된 도서를 구입해 공부를 하는 등 게임에 대한 열의가 대단했다. 프로그램을 통해 어떠한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해달라.”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더 지니어스’ 팀이 선보이는 tvN ‘소사이어티 게임’은 오는 10월 16일(일) 첫 방송 된다.

동아닷컴 장경국 기자 lovewith@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쇼웍스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