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종] 현빈♥강소라, 톱스타 커플 탄생…최근 연인으로 발전

입력 2016-12-15 06:57:00

[특종] 현빈♥강소라, 톱스타 커플 탄생…최근 연인으로 발전

또 한 쌍의 톱배우 커플이 탄생했다. 배우 현빈(34)과 강소라(26)가 교제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두 슈퍼스타의 만남이다.

동아닷컴 취재 결과 현빈과 강소라는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

복수의 연예관계자들에 따르면 현빈과 강소라는 지난 10월쯤 강소라의 소속사 거취와 관련해 관계자들과 함께 처음 만났고 최근 본격적으로 교제를 시작했다. 채 보름이 되지 않은 따끈한 커플이다.

두 사람을 잘 아는 측근은 “강소라가 기획사를 옮기는 과정에서 현빈 측과 접촉하게 된 것으로 알고 있다. 그러면서 서로 호감을 갖게 된 것 같다. 커플이 된 지 얼마 되지 않았기 때문에 조심스러워 하더라”고 말했다.

한편 현빈은 영화 ‘공조’로 관객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현빈과 유해진의 만남으로 주목 받고 있는 대작이다. 현빈의 연기 변신이 기대되는 작품이다. 강소라는 KBS2 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동아닷컴 최현정 기자 gagnr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DB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