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민 측 “SBS '조작' 출연 확정, 캐릭터 연구 시작” [공식입장]

입력 2017-04-20 08:29:00
프린트

남궁민 측 “SBS '조작' 출연 확정, 캐릭터 연구 시작” [공식입장]

배우 남궁민이 SBS 월화 드라마 조작에 캐스팅됐다.

'조작'은 사회부조리에 대한 현실을 파해치는 기자들을 여실히 보여주는 드라마로 이정흠PD의 연출과 김현정 작가가 집필한다.

극중, 남궁민은 사고뭉치 기자 ‘한무영’역을 맡아 비리를 고발하다 억울하게 죽은 기자였던 형의 모습을 눈앞에서 본 후 복수를 위해 직접 기자가 되어 비리를 찾아 맞서싸우는 역할을 맡았다.

남궁민의 소속사는 “전작이었던 김과장이 많은 사랑을 받아 차기작을 결정하는데 있어 본인도 끝까지 많은 고민을 했다. 드라마 조작은 김과장과는 다른 남궁민의 진지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을 보여줄 드라마”라며 드라마 캐스팅 배경을 전했다.

또한, "작품의 캐릭터를 본격 연구 하기 시작했으며, 본격 촬영은 5월 초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김과장 이후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많은 고민 끝에 좋은 작품 하게 되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 고 설명했다.

한편, SBS드라마 조작은 ‘엽기적인그녀’의 후속으로 7월 방송예정이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