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깨비’ 윤경호, 김은숙 차기작 ‘미스터 선샤인’ 합류 [공식입장]

입력 2017-11-23 08:13:00
프린트

‘도깨비’ 윤경호, 김은숙 차기작 ‘미스터 선샤인’ 합류 [공식입장]

배우 윤경호가 다시 한번 이응복 감독, 김은숙 작가와 호흡을 맞춘다.

매니지먼트 구는 “배우 윤경호가 tvN ‘미스터 션샤인’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tvN ‘도깨비’에서 ‘나라를 구한 자’로 출연하며 이응복 감독, 김은숙 작가와 호흡을 맞췄던 윤경호가 ‘미스터 션샤인’에서 다시 한번 손을 잡아 화제를 모으고 있다.

'미스터 션샤인'은 김은숙 작가와 이응복 감독이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1900년대를 배경으로 역사에는 기록되지 않았으나 우리가 꼭 기억해야 할 의병들의 이야기를 그려낼 휴먼멜로드라마로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윤경호는 드라마 ‘마녀의 법정’, ‘청춘시대2’, ‘듀얼’, ‘도깨비’, ‘기억’ 등과 영화 ‘군함도’, ‘옥자’, ‘탐정 더 비기닝’, ‘장수상회’ 외 다수의 대작 영화에 출연하면서 실감나는 연기와 다채로운 캐릭터로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종횡무진하며 씬스틸러로 활약해 왔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