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아마존 인공지능 ‘알렉사’와 연동…스마트홈 강화

입력 2017-08-28 05:45:00

사진제공|LG전자

9월1일 독일 IFA 2017서 시연

LG전자가 생활가전에 음성인식 인공지능(AI)을 연이어 연동하며 스마트홈을 강화한다.

LG전자는 9월1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가전전시회 ‘IFA 2017’에서 생활가전을 아마존의 AI 스피커 ‘아마존 에코’와 연동해 동작을 제어하는 것을 시연한다.

에코는 아마존의 AI 인공지능 비서 ‘알렉사’를 탑재한 스피커다. LG전자는 앞서 5월부터 ‘구글 어시스턴트’가 탑재된 ‘구글 홈’과 생활가전을 연동시킨 바 있다. 알렉사,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되는 LG 생활가전은 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에어컨,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오븐 등 7개다.

사용자는 아마존 에코, 구글 홈 등 알렉사나 구글 어시스턴트를 탑재한 기기를 통해 음성만으로 가전을 손쉽게 제어할 수 있다. 아마존 에코에 “알렉사, 로봇청소기 켜줘”라고 말하면 LG 로봇청소기가 청소를 시작하는 식이다.

한편 LG전자는 IFA 2017에서 음성인식 AI 가전 외에도 각종 홈 사물인터넷(IoT) 기기, 로봇 등 다양한 스마트홈 솔루션을 전시한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BEST info

오늘의 스포츠동아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