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1년 만에 '주간아이돌' 완전체 출격 ‘돈독 팀워크+ 다양한 매력’

입력 2019-07-04 07: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걸 그룹 여자친구가 ‘주간아이돌’을 접수했다.

여자친구는 지난 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물오른 예능감을 뽐내며 다양한 매력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여자친구는 신곡 '열대야(FEVER)' 무대를 통해 에너지 넘치면서도 필과 스웨그를 더한 열정 퍼포먼스를 앞세워 명실상부 ‘갓자친구’의 귀환을 알렸다.

특히, 신비는 원밀리언 안무가 미나명과 함께한 콜라보레이션 퍼포먼스 'Sweet but psycho'를 즉석에서 선보이며 MC들의 감탄을 자아내며 메인댄서다운 감각적이면서도 파워풀한 무대로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또 여자친구는 시크, 아련, 터프, 치명 등 각각의 콘셉트에 어울리는 표정 연기와 포즈를 취하며 다양한 매력을 선사했고, 몸을 사리지 않는 앞구르기, 다리 찢기 등으로 큰 웃음을 안겼다.

이어 여자친구는 양심 고백 코너를 통해 다시 한 번 돈독한 팀워크를 입증하기도 했다.

이처럼 여자친구는 2018년 8월 이후 1년 만에 완전체 출격한 ‘주간간아이돌’에서 방송 내내 센스 넘치는 입담과 순발력을 발휘하며 '주간아이돌'을 완벽 접수했다.

한편, 여자친구는 신곡 '열대야(FEVER)'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