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정성훈-안재준 ‘마이 볼~’

입력 2010-08-18 21:17:41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8일 오후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린 FA컵 8강전 부산 아이파크와 인천 유나이티드의 경기에서 부산 정성훈과 인천 안재준이 리바운드하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

부산|임진환 기자 photolim@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