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8cm 11살 농구 선수, 또래라고는 믿겨지지 않는 광경… ‘맙소사’

입력 2014-01-14 14:30:39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88cm 11살 농구 선수’

신장이 무려 188cm인 11살 농구 선수가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최근 다수의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188cm 11살 농구 선수’란 제목으로 사진 한 장이 올라왔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실내 체육관에서 농구 경기를 하고 있는 초등학생들의 모습이 보인다. 이들 중에는 유독 큰 키와 덩치를 자랑하는 선수가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 소년은 11살에 키가 무려 6피트2인치에 체중은 170파운드(188cm, 77kg)인 것으로로 알려졌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188cm 11살 농구 선수, 굉장하다”, “188cm 11살 농구 선수, 얼마나 더 클까?”, “188cm 11살 농구 선수, 골 밑에서 막강일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188cm 11살 농구 선수’ 인터넷 커뮤니티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