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포토]공효진-김수현 ‘과감한 누나의 포즈~’

입력 2015-05-11 15:1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공효진(왼쪽), 김수현이 11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더 라움에서 열린 KBS 새 금토드라마 ‘프로듀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하고 있다.

야근은 일상, 밤샘은 옵션, 눈치와 체력으로 무장한 KBS 예능국 고스펙 허당들의 순도 100% 리얼 예능드라마 ‘프로듀사’는 KBS 예능국이 그 동안의 제작 노하우를 집약해 야심차게 선보이는 첫 예능드라마다.

‘프로듀사’판 KBS 예능국 조직도에는 예능국장 장인표 아래에 김태호(박혁권) CP를 비롯해 여러 명의 CP가 위치하고 있다. 각각의 CP 아래에는 ‘1박 2일’, ‘뮤직뱅크’, ‘열린음악회’, ‘슈퍼맨이 돌아왔다’, ‘연예가 중계’ 등 KBS의 예능 프로그램들이 팀을 이뤄 구성돼 있다.

그 중 ‘1박 2일’의 경우를 살펴보면, 라준모(차태현)를 리더로 두고 메인작가-서브작가-섭외작가-막내작가 등으로 이뤄진 작가진들과 FD, 일용 PD-형근 PD 등으로 이뤄진 열혈 조연출 군단이 팀을 이루고 있다.

이와 같이 ‘전투력 최고 쌈닭피디’ 탁예진(공효진)이 연출을 맡고 있는 뮤직뱅크와 ‘아부달인’ 김홍순(김종국)이 담당하는 열린음악회, 신혜주(조윤희)가 소속인 연예가 중계 역시 메인 연출자와 작가, 조연출 등이 팀을 이뤄 ‘예능 프로그램’을 만든다.

또한 어떤 프로그램에 배치될 지 모르는 다수의 신입피디들이 존재하는 가운데 특히 ‘어리바리 신입피디’ 백승찬(김수현)이 어느 팀에 배치될 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박지은 작가와 서수민 PD가 기획한 ‘프로듀사’는 리얼과 픽션의 아슬아슬한 줄타기를 통해 안방극장에 새 바람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15일 첫 방송.

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