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라 최고 섹시 멤버는? “막내 ‘전율’이 가장 섹시한 멤버…모태섹시”

입력 2015-07-20 14: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텔라

걸그룹 스텔라의 막내 전율이 ‘모태섹시’임을 인정받았다.

스텔라의 싱글 음반 ‘떨려요’(VIBRATO)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20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롤링홀에서 열렸다.

이날 멤버들은 하나 같이 막내 전율을 가장 섹시한 멤버로 꼽으며 “모태 섹시녀”라고 칭찬했다.

이에 전율은 “사실 지금 무척 편하다. 귀여운 콘셉트는 정말 힘들었다”며 “제가 노안이라 귀여운 척보다는 섹시가 몸에 맞지 않나 싶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녀는 “저는 초등학교 때부터 어른들에게 ‘얘는 아기인데 섹시하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프로듀싱 그룹 ‘모노트리’(MonoTree) 소속 작곡가 황현이 작곡한 ‘떨려요’는 누 디스코(Nu Disco) 장르를 바탕으로 세련된 사운드와 랩, 메인 보컬의 구분 없이 모든 멤버가 서로의 영역에 참여한 것이 특징이다.

스텔라는 이날 정오 ‘떨려요’를 각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했다.

스텔라, 스텔라

사진=동아닷컴DB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