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순이, 보디빌더 대회 참가…“올해의 버킷리스트중 하나”

입력 2015-09-21 11: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순이 보디빌더 대회 참가

가수 인순이가 58세의 나이로 세계적 보디빌더 대회에 참가해 이목이 집중됐다.

인순이는 2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5 나바코리아(NABBA KOREA)WFF’대회에서 여자 스포츠모델 부문과 퍼포먼스 부문에 출전했다.

이날 인순이는 검정색 비키니를 입고 탄탄한 몸매를 뽐냈다. 인순이는 포즈까지 자유자재로 취하며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인순이는 지난 7월 신곡 ‘피노키오’를 발표하며 노래가 가지고 있는 꿈과 도전 등에 대한 의미에 맞춰, 새로운 도전을 하기 위해 이번 대회를 4개월 동안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순이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내가 정해 논 나의 작은 꿈, 올해의 버킷리스트중 하나....도전 막바지다...이제 몇일있음 일단 끝이다”라는 글과 함께 운동하는 모습의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환갑을 앞둔 나이에도 불구하고 20대 못지않은 몸매를 과시한 인순이는 2015 나바코리아에서 퍼포먼스 부문에서 2위를 차지했다.

여자 스포츠모델 부문에서는 톱10의 높은 벽을 넘지 못했지만 끝까지 미소를 잃지 않는 모습을 보이며 많은 환호를 받았다.

한편 나바코리아 챔피언십은 65년의 역사를 지닌 세계적인 대회이다. 영화배우 아놀드 슈왈제네거도 이 대회 최대 챔피언으로 알려졌다.

인순이 보디빌더 대회 참가, 인순이 보디빌더 대회 참가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인순이 SNS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