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김성균X강호동 아들 에피소드 공개 “한 살 차이에도 깍듯”

입력 2019-11-01 14: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아는 형님’ 김성균X강호동 아들 에피소드 공개 “한 살 차이에도 깍듯”

배우 김성균이 강호동 아들 시후와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2일(토)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곧 개봉하는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의 주역인 배우 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예능 프로그램에서는 쉽게 보기 힘들었던 네 명의 배우들이 거침없는 입담과 재치를 뽐낸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김성균은 강호동의 아들 시후를 만났던 일화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성균의 옆집에 강호동의 지인이 살아, 강호동이 아들 시후와 함께 옆집에 놀러왔던 것. 김성균은 “우리 아들이 한 살 차이 밖에 안 나는 시후 형을 만나자마자 깍듯하게 형님으로 따랐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들은 형님들은 먹잇감(?)을 놓칠세라 강호동 놀리기에 바빠졌다. 강호동은 당시 시후가 전한 ‘한 마디’를 덧붙여 웃음을 이어갔다.

이날 형님학교에서 네 명의 배우는 시종일관 예능감을 뽐냈다. 특히 영화계 신스틸러로 꼽히는 김희원은 '아는 형님'에서도 독특한 매력을 뽐내며 예능계 신스틸러를 노렸다.

김성균이 털어놓은 강호동 아들과의 유쾌한 에피소드는 2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