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2순위’ 김경원 ‘소감 중 울컥!’

입력 2019-11-04 15: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4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2019 KBL 국내신인선수 드래프트’가 열렸다. 연세대 김경원이 2순위로 KGC 인삼공사에 선발된 후 소감을 밝히고 있다.

잠실 | 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