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아걸 ‘쎈마이웨이’ 출연…나르샤 녹화 중단 선언 왜?!

입력 2019-11-07 10: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브아걸 ‘쎈마이웨이’ 출연…나르샤 녹화 중단 선언 왜?!

4년 만에 새 앨범 `RE_vive’로 돌아온 브라운아이드걸스(제아, 나르샤, 미료, 가인)가 <쎈마이웨이>에 전격 출연한다. 11월 7일 목요일 오후 5시 <쎈마이웨이>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방영되는 `브아걸 완전체 특집‘은 제아가 <쎈마이웨이>의 MC로 함께하고 있는 만큼 출연 사실만으로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날 특별 일일 MC로 나선 치타는 <쎈마이웨이>의 쎈 언니에서 `김막내‘로 변신해 언니들의 귀여움을 한 몸에 받았다. 또한 긴 공백에 대한 사과를 요구하는 팬의 사연에 리더 제아는 시작부터 `일단 사과드린다‘며 고개를 숙였고, 나르샤는 `군대(공백기 2년)도 모자라 올림픽(공백기 4년)을 보내게 해서 미안하다’며 사과의 말을 전했다. 브아걸 4년 공백은 본인 때문이라고 고백한 가인은 `솔직히 저 때문에 늦어졌다. 제가 3년을 잠수 탔다(?)‘고 설명했다. 또 `쉬는 동안 제아 언니 SNS에 짧게 올라오는 영상을 보고 <쎈마이웨이>를 보고 있다‘며 <쎈마이웨이> 애청자임을 인증했다.

제아와 나르샤, 미료는 유튜버로서 팬들을 만나고 있다며 각자의 채널 홍보에 나서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시종일관 `저희 별로 안 친해요‘라는 말과 달리 서로의 칭찬과 흑역사 털이가 공존하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특히 오랜만에 완전체 예능에도 녹슬지 않은 입담과 14년 차 케미를 과시해 녹화장에 웃음이 끊이지 않았다.

방송 말미 `멤버들 연락처를 뭐라고 저장해 놨냐‘는 치타의 질문에 가인은 `가지고 있는 연락처가 XX 언니 밖에 없다‘고 고백했다. 이에 나르샤는 녹화 중단 선언까지 해 가인의 최애 언니(?)의 정체와 해명에 관심이 집중됐다.

`브아걸 완전체 특집’은 11월 1일 올레 tv 모바일에서 선공개 되었으며, 11월 7일 목요일 오후 5시 <쎈마이웨이> 유튜브 채널에서도 만날 수 있다. <쎈마이웨이>는 매주 목요일 5시 공개되며 유튜브 `쎈마이웨이‘ 채널과 `모비딕’, ‘방송국에 사는 언니들’ 페이스북, 올레 tv 모바일 및 대부분의 모바일 플랫폼에서 만나볼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