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양재진 “박소현, 집까지 데려다 줘”…핑크빛 기류

입력 2019-11-11 11:0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비디오스타’ 양재진 “박소현, 집까지 데려다 줘”…핑크빛 기류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양재진이 박소현과의 핑크빛 일화를 공개한다.

12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지상렬, 윤일상, 김태훈, 양재진, 박규리가 출연하며 ‘지상렬 금맥특집! 소맥과 인맥 사이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알코올 중독 치료 전문의 양재진이 MC 박소현과의 핑크빛 기류를 보여 눈길을 끈다.

양재진은 “11년 전 친한 디자이너 선생님 집에서 홈 파티를 한 적이 있었다.”며 박소현과의 일화를 전했다. 그는 “그때 박소현 씨가 나를 집까지 데려다줬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고.

두 사람 사이에 미묘한 기류가 형성되자 이를 보고 있던 김숙은 박소현에게 ”차 가져왔으면 오늘도 데려다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11년 전 양재진과 박소현 사이에 있었던 사건의 전말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날 박나래를 대신해 특별 MC로 나선 ‘황보’는 ‘비디오스타’를 위해 제주도에서 태풍을 뚫고 찾아온 의리로 현장에 감동을 전했다. 또한, 그동안 지상렬의 이상형이라고 알려진 만큼 지상렬과의 특별한 케미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