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레이디스코드 소정, 故 은비·리세 회상

입력 2019-11-11 23: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아이콘택트’ 레이디스코드 소정, 故 은비·리세 회상

‘아이콘택트’ 레이디스코드 소정이 故 은비, 리세를 회상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 ‘아이콘택트’에서는 걸그룹 레이디스코드가 출연한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소정은 과거 사고 당시를 회상하며 “저는 그날(2014년 9월 3일 교통사고) 이후로 나에게 9월 3일은 ‘그냥 내 생일이 아니구나’라고 생각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왜냐하면 축하받아야 될 날이 아니니까. 오전엔 언니들(고(故) 고은비, 권리세) 보러갔다가 저녁에 생일파티하면 이상하지 않냐”며 “그 주간이 힘들다. 뭔가를 하기가 힘들고 하면 안된다는 생각도 있고. 생일은 슬픈 날이다”라고 털어놨다.

특히 소정은 “처음에는 실감이 안났다. 그냥 언니들이 휴가 간 느낌? 언니들이 먼 곳으로 휴가 간 것처럼 실감이 전혀 안났다”라며 “그런데 멤버들이 너무 힘들어하니까. 꿈에 나오고.. 근데 저는 이상하게 꿈을 안 꿨다. 꿈에 안 나오더라. 지금 생각해보면 제가 너무 실감하지 못해서 그랬던 것 같다”라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