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어클락, 오늘(12일) 컴백…멤버 영입 새 출발

입력 2019-11-12 09: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세븐어클락, 오늘(12일) 컴백…멤버 영입 새 출발

그룹 세븐어클락(Seven O'clock/앤디, 한겸, 이솔, 태영, 루이)이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세 번째 미니앨범 ‘백야(White Night)’를 발매한다.

‘백야’는 지난 2월 디지털 싱글 '겟 어웨이(Get Away)'를 발표한 후 세븐어클락이 약 9개월 만에 공개하는 신보로, 소년과 남자 사이 경계선에 서있는 다섯 멤버의 성장을 보여주는 앨범이다. 특히 MBC 오디션 프로그램 ‘언더 나인틴’ 출신 새 멤버 루이가 합류하면서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도스토예프스키의 소설 ‘백야’에서 영감을 얻은 이번 앨범은 한 사람을 향한 끝나지 않는 순수한 사랑을 백야(白夜)에 비유, 감미롭고 애절한 사랑 서사를 그려냈다. 그 어떤 상황에서도 세븐어클락의 옆을 지켜주는 팬클럽 R.O.S.e를 향한 멤버들의 애틋한 마음 역시 모든 트랙에 담겼다.

타이틀곡 ‘미드나잇 썬(Midnight Sun)’은 백야현상과 소설 ‘백야’에서 영감을 받은 곡으로, 북유럽의 탁 트인 절경을 연상케 하는 ‘ICE POP’ 곡이다. 청량감 가득한 사운드와 다섯 멤버의 개성 있는 목소리가 어우러지며 마음이 뭉클해지는 무한한 사랑의 표현을 소화해냈다.

그 외에도 동화 같은 사랑에 빠진 느낌을 그린 트로피컬 팝 곡 ‘화이트 나잇(White Night)’, 세븐어클락의 성숙한 섹시미를 보여주는 ‘라디 다디(Ladi Dadi)’, 구원자처럼 나타난 연인에게 사랑을 표현하는 트렌디 팝 트랙 ‘세이브 미 나우(Save Me Now)’, 오직 피지컬 음반을 통해서만 감상할 수 있는 보너스 트랙 ‘파라다이스(Paradise)’까지 총 다섯 곡이 이번 앨범에 수록됐다.

대세 작곡가 오준성 음악감독이 이끄는 K-POP 작곡팀 TopTrack(Oh Joon Sung, Shin Hyung, Jay Hong)이 전체 프로듀싱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세븐어클락은 음원 공개 직후인 12일 오후 8시 서울 마포구 에스플렉스센터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백야(White Night)’ 발매 기념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이번 쇼케이스는 세븐어클락이 컴백 후 진행하는 첫 공식 행사로, 타이틀곡 ‘미드나잇 썬’을 비롯한 신곡 무대를 팬들에게 최초 공개할 예정이다.

[사진 = 포레스트네트워크 제공]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