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 강화하는 롯데百”, 강남점 신관에 ‘더콘란샵’ 오픈

입력 2019-11-14 14: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5일 롯데백화점 강남점에 문을 여는 ‘더콘란샵’ 내부 모습. 사진제공 l 롯데쇼핑

롯데백화점이 15일 강남점 신관 1,2층에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더콘란샵’을 오픈한다.

더콘란샵은 1974년 영국 인테리어 디자이너인 테렌스 콘란이 만들었다. 영국·프랑스·일본에서 11개 매장을 운영 중으로 국내에 선보이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가구·홈데코·주방용품·침구뿐 아니라 서적·아트·잡화까지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상품을 판매한다.

총 매장 규모는 3305㎡로 1층은 실험실 느낌의 흰색 콘셉트로 향수·양초·디퓨저 등 홈데코 상품을 비롯해 주방·욕실용품·아트소품 등이 갖춰진 토털 라이프스타일 매장을 구현했다. 테렌스 콘란의 중간 이름을 딴 올비 카페도 운영한다.

2층은 검정색의 클럽 라운지 콘셉트로 만들었다. 가구·조명·텍스타일·서적·오픈키친 등으로 구성했으며 개인별 특화된 맞춤 서비스 공간인 VIP룸이 있다. 이밖에도 스위스 가구 브랜드 ‘비트라’, 핀란드 가구 ‘아르텍’, 덴마크 가구 ‘칼 한센’, 미국 가구 ‘놀’, 덴마크 조명 브랜드 ‘루이스 폴센’, 프랑스 쿠션 브랜드 ‘줄팡스’ 등 해외 유명 브랜드가 입점한다.

유형주 롯데백화점 상품본부장은 “수요가 증가하는 리빙 시장에 주목해 더콘란샵을 선보이게 됐다”며 “더콘란샵 특유의 감각적인 디자인과 감성이 호평 받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정정욱 기자 jja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