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수석 검사’로 변신…‘검사내전’ 정려원, 스틸컷 공개

입력 2019-11-15 1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3수석 검사’로 변신…‘검사내전’ 정려원, 스틸컷 공개

JTBC 하반기 기대작 ‘검사내전’ 정려원의 스틸컷이 최초 공개됐다.

JTBC 새 월화드라마 ‘검사내전’(연출 이태곤, 크리에이터 박연선, 극본 이현, 서자연, 제작 에스피스, 총16부작)은 미디어 속 화려한 법조인이 아닌 지방 도시 진영에서 하루하루 살아가는 평범한 ‘직장인 검사’들의 이야기. 정려원은 출중한 능력과 일에 대한 열정, 책임감까지 강한 검사 ‘차명주’로 변신한다.

대학 4년 내내 수석을 놓친 적이 없고, 사법시험에도 수석으로 합격했으며, 연수원마저도 수석으로 졸업한 ‘3수석 검사’ 차명주. 근무지가 곧 실력의 반증이나 다름없다는 검찰에서 11년 동안 서울 밑으로는 내려간 적이 없을 만큼 잘나갔다. 하지만 세상 일이 모두 뜻대로 되는 것을 아닌 것일까. 단 한 번의 미끄러짐으로 명주는 ‘검사들의 유배지’라고 불리는 시골 마을 진영으로 발령을 받게 된다고. 평생을 치열하고 열정적으로 살아온 그녀가 평화롭고 한적한 시골 도시 진영에서 어떻게 변화할지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이 가운데 오늘(15일) 공개된 스틸컷에서 깔끔하게 하나로 묶은 머리와 단정한 정장 차림으로 단상 위에 오른 차명주 검사. 정면을 응시하는 또렷한 눈빛과 당당한 태도가 돋보인다. 한편, 이어지는 스틸컷에서는 서류 박스를 한 아름 끌어안고 새로이 발령받은 진영지청을 찾아온 명주가 포착된 바. 그녀가 살아온 화려한 이력과는 거리가 먼 진영 생활에 무사히 적응할 수 있을지 다가올 첫 방송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제작진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어떤 캐릭터든 자신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담아 그려내는 정려원이 ‘검사내전’의 차명주로 또 한 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하며, “평화롭고 한적한 시골 도시에서 자신과는 달라도 너무 다른 성격의 동료들을 만날 명주의 만만찮은 진영 적응기가 유쾌하게 펼쳐질 ‘검사내전’의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검사내전’은 오는 12월 16일 월요일 밤 9시3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