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아, ‘꽃길만 걸어요’ OST 17일 공개…애절한 겨울감성

입력 2019-11-15 17: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리디아, ‘꽃길만 걸어요’ OST 17일 공개…애절한 겨울감성

가수 리디아(Lydia)가 OST로 애절한 감성을 울린다.

KBS1 일일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OST 가창 대열에 합류한 리디아는 수록곡 ‘이 사랑은 더 이상 못할 것 같아요’를 17일 공개한다.

작곡가 필승불패, 제이미, 이동영이 의기투합 해 만든 신곡은 웅장한 선율과 어우러진 사랑의 아픔을 담은 이별의 정서가 깃들어 음악적 감동을 주는 발라드 곡이다.

‘차라리 미워할 수 있게 조금 더 아프더라도 / 아름다운 이별이라는 건 없으니까 / 혹시나 후회해도 돌아갈 수 없도록 내 사랑 / 이런 나를 이해해주길’이라는 후렴구에서 엿볼 수 있듯이 더 이상 돌이킬 수 없는 사랑에 영원한 이별을 고하는 안타까움이 깃들어있다.

꾸준하게 음악 작업을 해오며 팬들과 음악적 교감을 나누고 있는 리디아는 최근 공개한 ‘가을 새벽’으로 감각적이고 서정적인 가을 감성을 전하며 호응을 얻었다. 신곡은 ‘애절함의 대명사’로 통하는 리디아의 목소리를 통해 이별의 아픔과 그리움을 음악적 관점에서 보여주고 있다.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연출 박기현, 극본 채혜영 나승현 유상영)는 진흙탕 시댁살이를 굳세게 견뎌 온 열혈 주부 강여원과 가시밭길 인생을 꿋꿋이 헤쳐 온 초긍정남 봉천동의 심장이 쿵쿵 뛰는 줄거리 전개로 시청률 상승이 계속되고 있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다양한 OST 가창을 통해 극중 인물들의 애절하고 아련한 스토리 전개에 진한 감동을 더했던 리디아가 자신만의 애잔함을 더하는 보컬로 완성도 있는 음악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KBS1 일일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OST 리디아의 ‘이 사랑은 더 이상 못할 것 같아요’ 음원은 17일 정오 음악사이트에서 공개된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