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이윤지, 남편과의 일상 최초 공개 with 딸 라니

입력 2019-11-26 14: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상이몽2’ 이윤지, 남편과의 일상 최초 공개 with 딸 라니

배우 이윤지가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합류를 예고했다.

오는 12월 2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배우 이윤지 부부가 새로운 ‘운명 커플’로 합류, 치과의사 남편과 다섯 살 딸 라니 양과 함께하는 일상을 최초로 공개한다.

본 방송에 앞서 공개된 예고 영상에서는 이윤지가 등장과 동시에 유모차를 밀며 허겁지겁 달리고 있는 모습이 공개돼 ‘배우’ 이윤지가 아닌 ‘라니 엄마’ 이윤지로서의 반전 일상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와 함께 랜선 삼촌, 이모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이윤지의 딸 라니가 등장해 더욱 반가움을 안겼다. 이윤지는 딸 라니에 대해 ‘저의 보물’이라고 소개했고, 라니는 엄마를 도와 채소를 씻고 춤을 추는 등 깜찍 발랄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런가 하면 라니는 갈비찜을 야무지게 먹으며 출구 없는 매력을 뽐냈다. 이에 스튜디오 MC 서장훈과 김구라는 “지금 몇 개째 뜯고 있는 거냐”, “아주 막강하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어진 저녁 식사 장면에서는 아직 공개되지 않은 이윤지의 남편이 “먹을 게 없다. 병원에서 빨리 오면 안 되겠다”라고 했고, 라니 역시 고기를 달라며 칭얼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저녁 식사 분위기는 순식간에 싸늘해져 다음 주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최초로 공개될 이윤지 가족의 일상은 12월 2일(월)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