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유상 ‘하자있는 인간들’ 출연확정…마성의 매력남 변신 [공식입장]

입력 2019-11-26 14: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장유상 ‘하자있는 인간들’ 출연확정…마성의 매력남 변신

장유상이 2019년 하반기 ‘열일 행보’를 예고한다. 최근 종영된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 이어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극본 안신유, 연출 오진석)에 출연한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집착증 남자의 편견 극복 코믹 로맨스다. 장유상은 극 중 할 줄 아는 건 공부 밖에 없는 명문대생 ‘최호돌’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최호돌은 특별할 것 없는 외모지만 성격만큼은 모난 곳 없이 둥글둥글하고, 자신의 특별함을 인지하면서도 현실에 순응하는 인물이다. 하지만 극이 전개될수록 점차 숨겨져 있던 매력이 드러나게 되는 인물로, 장유상은 ‘마성의 매력남’을 개성 있게 그려갈 전망이다.

그동안 다양한 장르의 작품들을 통해 탄탄히 필모그래피를 쌓아 온 장유상은 2019년 상반기 드라마 ‘리갈하이’ 속 천의 얼굴을 가진 ‘김이수’를 맡아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찍었으며, 하반기에는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개똥이의 오라비 ‘강’으로 열연을 펼친데 이어 ‘하자있는 인간들’의 캐스팅 소식을 알리는 등 쉼 없는 연기 행보를 펼쳐 ‘기대되는 신예’로 존재감을 톡톡히 발산한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27일 첫 방송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