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내 최고의 단점은 착한 성격”

입력 2019-11-27 11: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내 최고의 단점은 착한 성격”

배우 안재현이 자신의 장, 단점을 꼽았다.

27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 MBC 사옥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새 수목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 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오진석 감독, 오연서, 안재현, 김슬기, 구원 등이 참석했다.

안재현은 이날 “극복하고 싶은 편견이 있느냐”는 질문에 “여기에서 드라마 제목처럼 하자가 있는 인간들 중 내가 가장 하자가 많을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안재현은 “내가 차가운 외모를 가지고 있고 남들은 나를 시크하게 보기도 한다. 하지만 내가 가진 최고의 장점과 단점을 뽑자면 착하다는 것”이라고 말해 눈길으 끌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27일 밤 8시 55분 첫 방송.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