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환·문가영 측 “열애설 사실무근”…두 번째 부정 [공식입장]

입력 2019-11-27 11:4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우도환·문가영 측 “열애설 사실무근”…두 번째 부정 [공식입장]

배우 우도환, 문가영이 두 번째 열애설도 부정했다.

27일 주민 목격담을 통해 우도환과 문가영이 집 근처에서 데이트를 즐긴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우도환과 문가영의 소속사 키이스트 측은 27일 동아닷컴에 "본인 확인 결과, 두 사람은 작품을 같이 해 친분을 쌓았고 목격담과 달리, 두 사람이 함께 있던 카페에는 다른 일행도 합류했다"며 "두 사람은 연인 관계가 아닌 동료 배우로 두터운 친분이 있을 뿐"이라고 열애설을 일축했다.


우도환, 문가영은 지난해 5월 처음 열애설에 휩싸였을 때도 소문을 부인했다.

두 사람은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