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SF9 인성·다원·찬희, 초심 여행…팀워크 케미 폭발

입력 2020-01-02 08: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틀트립’ SF9 인성·다원·찬희, 초심 여행…팀워크 케미 폭발

2020년 새해 첫 '배틀트립'에 '굿 가이'로 돌아온 SF9이 뜬다. SF9 인성-다원-찬희가 울산과 부산으로 초심 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오는 3일(금) 방송되는 KBS 2TV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는 SF9 인성-다원-찬희가 여행 설계자로, 같은 팀 멤버인 로운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한다. 금주 방송에서는 울산과 부산으로 떠난 SF9 인성-다원-찬희의 초심 여행이 공개된다.

본격적인 여행기 공개에 앞서 SF9 인성은 “새해를 맞아 ‘초심을 잊지 말자’라는 주제로 여행을 다녀왔다”고 전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에 스무살이 된 찬희는 “형들에게 ‘저도 이제 어른이다’라는 걸 보여주고 싶다”며 여행 설계에 도전, 기대감을 높였다.

이후 찬희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해가 빨리 뜬다는 울산 간절곶의 일출을 시작으로, 해운대 최초의 목욕탕, 아시아 최초의 공중그네인 스카이 스윙까지 초심과 원조를 테마로 한 울산과 부산 여행 코스를 설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특히 해운대 최초의 목욕탕에서 인성-다원-찬희는 마음을 다잡기 위한 물 따귀 의식을 거행하며 폭소를 자아내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SF9 인성-다원-찬희는 데뷔 초에 입었던 분홍색 단체 후드티를 다시 꺼내 입은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공개된 스틸 속에는 ‘초심’이라 새겨진 미키마우스 머리띠를 장착하고, 깜찍한 쥐돌이 삼인방으로 변신한 세 사람의 귀여운 모습이 담겨있어 광대를 들썩이게 한다. 무엇보다 찬희는 직접 티셔츠에 초심 글자를 붙여오는 등 열정을 뿜어내기도 했다는 전언이다. 이에 의상까지 데뷔 초로 완벽히 돌아간 SF9 인성-다원-찬희의 여행기에 기대감이 상승된다.

금요일로 자리를 옮긴 이후에도 변함없이 사랑 받고 있는 원조 여행 설계 예능 KBS 2TV ‘배틀트립’은 오는 3일(금)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배틀트립’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