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푸라기’ 2월12일 개봉, 짐승들 티저 포스터 공개

입력 2020-01-02 09:0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지푸라기’ 2월12일 개봉, 짐승들 티저 포스터 공개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2월 12일(수) 개봉 확정과 함께 티저 포스터 2종과 비주얼 영상을 공개했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2020년 2월 12일 개봉을 확정하며 강렬한 캐릭터들 앞에 던져진 단 하나의 돈 가방으로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티저 포스터에서는 벼랑 끝에 몰린 8명의 인간들이 거액의 돈 가방을 마주하고 짐승으로 변모해가는 표정을 담아낸 비주얼과 돈다발이 든 가방을 사이에 둔 피 묻은 다리가 시선을 압도한다. 먼저, 8명 배우들의 표정이 담긴 포스터는 숨 막히고 압도적인 눈빛들을 통해 그들이 각자 어떤 절박한 상황에 놓여있는지, 돈 가방을 차지하는 과정에서 과연 어떠한 예상치 못한 일들을 마주하게 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여기에 킬힐을 신은 피 묻은 다리와 돈다발이 가득 찬 가방, 그리고 8명 캐릭터의 얼굴을 담아낸 포스터는 모든 사건이 돈 가방과 함께 시작되었음을 알리며 보는 이로 하여금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돈 앞에서 아무도 믿지 마”라는 카피는 피 묻은 다리 사이에 놓인 돈 가방을 향한 8명의 날 서린 눈빛과 조화를 이루며 쫓고 쫓기는 짐승들의 예측불허 범죄극이 선사할 신선한 자극과 재미를 예고한다.

티저 포스터 2종과 함께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폭발적인 에너지로 가득 찬 포스터 촬영 현장의 비하인드가 담긴 비주얼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 비주얼 영상에서는 배우들이 화려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뿜어내며 자신이 맡은 캐릭터에 200% 몰입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바닥에 덩그러니 놓인 의문의 보스턴백에 다가가 이를 열어보거나, 주위를 살피는 등 가방에 관심을 보이는 8명의 배우들의 모습으로 시작하는 영상은 예고 없이 찾아온 인생의 마지막 기회를 마주한 캐릭터들의 상황을 담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가죽 재킷의 시크한 룩으로 강렬한 캐릭터를 완성시킨 전도연을 비롯해, 구겨진 셔츠와 담배 연기로 전작들에서 보여주던 카리스마 넘치는 이미지를 벗어나 색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정우성, 아르바이트로 가족의 생계를 이어가는 가장 역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배성우, 가녀린 체구와는 달리 눈빛 하나로 좌중을 압도하는 윤여정, 실감 나는 표정 연기로 보는 이들을 소름 끼치게 하는 정만식, 불안한 눈빛으로 호기심을 자극하는 진경, 호소력 짙은 표정으로 무언가를 갈구하는 듯한 신현빈, 자유분방하면서도 억압된 듯한 분위기의 정가람까지, 각기 다른 8명의 캐릭터들이 기존과 다른 강렬한 모습을 선보이며 과연 어떤 흡입력 있는 스토리가 전개될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2020년 2월 12일 개봉 예정이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