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연’ 김가온, ‘살림남2’ 첫 방 소감 “와 이 남편 너무해~”

입력 2020-03-12 16: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김가온 인스타그램

배우 강성연의 남편이자 재즈 피아니스트인 김가온이 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영 소감을 밝혔다.

김가온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살림하는 남자들2’ 속 자신의 모습을 촬영한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이어 “와...이 남편 넘하네!......라고 저도 욕하면서 봤습니다.”라는 글을 올렸다.

사진=KBS2 방송 화면 캡처


앞서 방송된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결혼 8년차를 맞은 강성연-김가온 부부의 일상이 공개됐다.

해당 영상에서 강성연은 육아 및 세탁을 비롯해 청소에 이르기까지 끝없이 이러지는 집안일에 몰두했다. 이에 비해 김가온은 느긋하고 여유로운 모습을 보여줬다.

뿐만 아니라 아이들의 낙서를 두고도 강성연과 의견 대립을 보이며 앞으로 전개될 이들의 에피소드에 대한 관심을 높였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