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뉴스 HOT②] 몬스타엑스 전 멤버 원호, 대마초 무혐의

입력 2020-03-16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그룹 몬스타엑스 전 멤버 원호.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지난해 10월 대마초 흡연 의혹에 휩싸인 그룹 몬스타엑스의 전 멤버 원호가 경찰로부터 무혐의 처분을 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몬스타엑스의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14일 “서울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10일 원호의 대마 등 마약 혐의와 관련된 조사를 종료하고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