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퀴즈 온 더 블럭’ 퀴즈 출제자 모신다…‘궁금한 자기님’ 특집

입력 2020-03-18 15: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유 퀴즈 온 더 블럭’ 퀴즈 출제자 모신다…‘궁금한 자기님’ 특집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이 독창적인 퀴즈를 출제한 자기님들을 스튜디오로 초대해 '궁금한 자기님' 특집을 선보인다.

'유 퀴즈 온 더 블럭(연출 김민석)'은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가 시민들과 담소와 퀴즈를 주고받으며 힐링을 선사하는 tvN 대표 예능 프로그램. 지난 11일 수요일 밤 9시 시작한 새 시즌은 웃음과 눈물을 자아내며, 방송 영상 클립들의 누적 조회 수가 약 600만 뷰를 기록하는 등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오늘(18일, 수) 밤 9시 방송되는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특별한 자기님들과 함께 재미와 공감을 이어갈 예정이다.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이번 시즌 시청자 자기님들이 만든 퀴즈를 들고 사람 여행을 떠나고 있다. 공식 홈페이지에서 모집하고 있는 '자기님 퀴즈'가 채택될 경우 영상통화를 통해 자기님이 직접 문제를 낸다. 유퀴저가 퀴즈를 맞히면 문제를 낸 자기님에게도 1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지고, 틀릴 경우 돌림판에서 경품까지 같이 추첨한다. 지난 방송에서는 '코로나맵' 개발자 자기님과 부산대학교 의과대학 학생 자기님이 운명 공동체가 되어 영상통화로 퀴즈를 진행, 신선한 재미를 더했다는 반응을 얻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궁금한 자기님' 특집이 펼쳐진다. 자기님들이 보내준 퀴즈 중 제작진의 궁금증을 자극한 출제자 자기님들을 방송국 스튜디오로 소환하는 것. 13년 차 영업맨 자기님의 영업 노하우를 담아낸 퀴즈부터 한국 예능을 사랑하는 예능 마니아 자기님의 유재석도 몰랐던 '큰 자기' 관련 퀴즈, 설레는 신혼 생활을 보내고 있는 신혼부부 자기님들의 알콩달콩한 퀴즈 등 어디서도 본 적 없는 새로운 퀴즈들이 대기 중이다.

뿐만 아니라 유재석과 조세호의 토크 티키타카도 웃음을 유발할 전망이다. 두 사람은 눈만 마주쳐도 쉼 없이 에피소드를 쏟아내는가 하면, 자기님들과 퀴즈를 계기로 담소를 나누며 웃음과 공감을 책임진다. "이 자리에서 8시간 이야기도 가능하다"고 말한 바 있는 두 사람의 본격적인 토크 릴레이에 기대가 모인다.

연출을 맡은 김민석 PD는 "전국의 자기님들이 정성스럽게 만들어 보내주신 수많은 퀴즈들에 제작진도 놀라고 있다. 출제자만의 고유한 지식과 경험이 들어간 퀴즈인 만큼 독창적이고 재미있는 부분이 많다. 자기님들이 낸 퀴즈를 보다 보니 그분들의 인생이 궁금해졌다. 오늘 방송에서는 유재석과 조세호의 감탄을 불러일으킨 퀴즈 출제자 자기님들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수요일 밤 9시 방송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