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래, 코로나19 검사→음성 판정 “이태원 살리자”

입력 2020-05-13 14: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강원래, 코로나19 검사→음성 판정 “이태원 살리자”

클론 강원래가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강원래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전날 코로나19 검사 현장과 결과를 공개했다. 그는 “이태원을 좋아하고 즐기는 여러분. 코로나19로 힘든 상황, 현명한 대처로 이겨 나삽니다”라고 말했다. 강원래는 전날 선별 진료소에서 기본정보 작성 후 체온 측정과 검체 채취를 거쳐 오늘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태원에서 펍을 운영 중인 강원래는 “전직원 음성 판정. 살리자 이태원. 의료진 고생, 자원 봉사자 고생”이라고 해시태그를 덧붙이기도 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