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천 “딸 입학·졸업식 못가, 성정체성으로 놀림 당할까봐”

입력 2020-05-18 22: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홍석천 “딸 입학·졸업식 못가, 성정체성으로 놀림 당할까봐”

채널A '아이콘택트' 홍석천이 딸 주은과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18일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는 방송인 홍석천과 그의 딸 주은의 눈맞춤 2라운드가 펼쳐졌다.

홍석천은 "삼촌이 너 입학식, 졸업식 한 번도 못 갔구나. 사진 이런 게 하나도 없네"라고 미안함을 전했다.


이어 "삼촌이 왜 안 간 건지는 알아? 삼촌이 무슨 생각을 했냐면, 삼촌이 갖고 있는 성 정체성이나 이런 것 때문에 친구들한테 놀림당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 거지"라고 덧붙였다.

이에 주은은 "삼촌 혼자 걱정한 거 같아. 난 오히려 당당하게 얘기해"라며 눈물을 흘렸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