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비투비 서은광, 입대 앞둔 육성재·임현식과 마지막 만찬 ‘뭉클’

입력 2020-05-23 10: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투비 맏형 서은광의 육성재, 임현식 입대 배웅기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공개된다.

2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강영선 / 연출 노시용, 채현석 / 이하 ‘전참시’) 105회에는 비투비 첫 군필자 서은광의 열정 넘치는 사회 적응기가 그려진다. 그중 자신의 뒤를 이어 입대하는 멤버 육성재, 임현식과 함께하는 만찬과 배웅 현장이 시청자들에게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서은광은 입대를 앞둔 비투비 멤버 육성재, 임현식을 소환했다. 첫 군대 선배이자 형으로서 동생들에게 맛있는 한 끼를 선물하기 위한 것. 이 자리에서 서은광은 “라떼는 말이야”라며 군대 이야기를 늘어놓으며 동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고.

그러나 점점 과장되어 가는 그의 이야기에 동생들이 고개를 갸우뚱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MBC ‘진짜 사나이’를 통해 서은광보다 먼저 군대에 갔던 육성재가 오히려 그에게 훈수를 뒀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이들은 비투비의 역사를 돌아보는 시간도 가졌다고 한다. 파란만장했던 데뷔 과정부터 첫 팬미팅, 첫 1위 등 기억의 조각들을 맞춰가는 그들의 모습이 현장 모두의 마음을 뭉클하게 했다는 전언.

이어 서은광부터 정일훈, 프니엘까지 멤버들이 총출동한 육성재와 임현식의 입대 현장도 방송 최초로 공개된다. 과연 군필자 서은광이 동생들에게 전한 마지막 인사는 무엇일까. 또한 2년 전과 반대로 동생들을 배웅한 형 서은광의 솔직한 심경은 무엇일까. 이 모든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전참시’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비투비 육성재, 임현식의 가슴 뭉클한 입대 현장은 23일 오후 10시 55분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함께할 수 있다.

동아닷컴 조유경 기자 polaris2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