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친구들’ 유준상→정석용, ‘한교수 아내’ 김희령 찾았다

입력 2020-09-03 17: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제작진 “한다감 떠나고 친구들에게 변화 찾아올 것”
유준상과 친구들이 오랜 세월 숨겨온 진실과 마주한다.

JTBC 금토드라마 ‘우아한 친구들’(극본 박효연·김경선, 연출 송현욱·박소연) 제작진은 16회 방송을 앞둔 3일 불사조 4인방과 구영선(김희령 분)의 만남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정재훈이 은닉한 증거품의 행방이 묘연해졌다. CCTV를 분석한 결과 최근 일주일 동안 그의 집을 다녀간 사람은 안궁철과 백해숙(한다감 분) 뿐이라는 사실이 밝혀졌다. 하지만 안궁철은 완벽한 알리바이가 있었고, 백해숙이 의문의 트렁크와 함께 사라지며 미스터리는 한층 짙어졌다.

막판까지 긴장을 늦출 수 없는 반전 전개가 펼쳐지는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안궁철(유준상 분), 정재훈(배수빈 분), 조형우(김성오 분), 박춘복(정석용 분)이 요양원에서 포착됐다. 바로 죽은 한교수의 아내 구영선을 찾아온 것. 여전히 초점 흐린 눈동자로 하염없이 누군가를 기다리는 구영선 앞에, 무릎을 꿇은 안궁철과 친구들의 무거운 표정이 이목을 끈다.ㄴ

이어진 사진에는 구영선이 제자들의 어깨를 천천히 어루만지는 장면도 공개됐다. 과거 천만식(김원해 분)이 한교수를 죽인 진범이라는 것을 알면서도, 그를 지키기 위해 진실을 묵인한 안궁철과 친구들. 20년이란 세월이 지난 지금에서야 그때의 비밀을 꺼낸 이유는 무엇일지, 이들의 심상치 행보에 관심이 쏠린다.

이어 4일 방송되는 16회에서는 백해숙의 충격적인 소식이 전해진다. 결정적 증거품까지 모두 사라진 주강산(이태환 분) 살인 사건은 이렇게 또 하나의 미제로 남을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우아한 친구들’ 제작진은 “백해숙이 떠난 이후로 친구들에게 변화들이 찾아온다. 구영선과 4인방의 만남을 주목해달라”고 전했다.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둔 ‘우아한 친구들’ 16회는 4일 밤 10시 50분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