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면세점, 동남아 최대 쇼핑플랫폼 ‘쇼피’서 라이브커머스

입력 2021-03-31 10:4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31일부터 6주간 매주 수요일 진행
신세계면세점 입점 브랜드 20여개
동남아 유명 인플루언서 5명 출연
신세계면세점이 동남아시아 최대 온라인 쇼핑 플랫폼 ‘쇼피’와 손잡고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한다.

31일 오후 8시부터 쇼피에서 K-브랜드를 소개하고 판매하는 라이브커머스가 열린린다. 라이브커머스는 31일부터 약 6주에 걸쳐 매주 수요일 2시간 동안 진행한다.

동남아시아는 모바일 쇼핑 성장률이 연평균 35%이고 인구 절반이 모바일을 이용하는 젊은 층이어서 성장 잠재력이 높다. 쇼피는 ‘동남아의 아마존’으로 불리는 온라인 쇼핑 플랫폼으로 불리는 누적 앱 다운로드가 2020년 기준 2억 회 이상, 입점 셀러 약 1000만 개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구매자와 판매자가 실시간으로 대화하는 ‘쇼피 라이브 챗’에서는 하루 평균 3000만 개의 메시지가 오가며, 라이브커머스인 ‘쇼피 라이브’는 2020년 2분기에만 3000만 시간이 재생됐다.

이번 라이브커머스에서는 신세계면세점에 입점한 인기 국내 뷰티·패션 브랜드 20여개를 선보인다. 동남아시아에서 인기 높은 5명의 인플루언서가 소비자들과 실시간으로 소통한다. 대만 유명 페이스북 스타 ‘Atom’을 비롯해 수십만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Jeanette’ 등이 출연한다.

쇼피 라이브커머스 진출 기념 이벤트도 실시한다. 30달러 이상 구매 고객에게 무료배송 혜택을 제공하며, 방송 시간 동안 판매상품을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신세계면세점 리미티드 에코백과 K-뷰티 브랜드 샘플을 함께 증정한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앞으로 해외고객들의 쇼핑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판매 채널 확보에 꾸준히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