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 당신의 이야기’ 천우희 “배려심 있는 캐릭터, 나와 닮아”

입력 2021-03-31 11: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와 당신의 이야기’ 천우희 “배려심 있는 캐릭터, 나와 닮아”

배우 천우희가 캐릭터에 대해 소개했다.

천우희는 31일 오전 11시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된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 제작보고회에서 “소희는 엄마와 함께 헌 책방을 운영하는 씩씩한 20대의 청춘”이라며 “아픈 언니를 대신해 영호와 연락하게 되면서 소소한 활력과 위로를 받게 된다”고 설명했다.

그는 “배려나 이해심이 많은 사람은 다른 사람에 대한 상상력이 큰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소희는 본인보다 타인을 더 생각하고 이해하는 사람이고 타인에 대한 상상력이 큰 사람이다. 따뜻한 마음씨를 가진 인물이기에 영호에게도 편지를 쓰게 되는 것”이라며 “배려심 있는 모습이 지금까지 연기한 캐릭터 중에 나와 제일 닮은 것 같다”고 말했다.

“천우희의 아름다움을 담은 영화”라는 소개에 천우희는 “다른 영화 속에서도 인물로서 굉장히 아름다웠다고 생각하지만 지금까지 보지 못했던 모습을 잘 담아주신 것 같아서 나도 기대된다”고 쑥스러워했다. 이에 강하늘이 나서서 “천우희의 아름다움을 우리 영화가 모두 보여줄 순 없을 것 같다. 천우희의 아름다움을 다 알려면 시간이 필요하다. 하지만 전작보다 더 많은 아름다움이 분명히 있다고 생각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비와 당신의 이야기’는 우연히 전달된 편지 한 통으로 서로의 삶에 위로가 되어준 ‘영호’와 ‘소희’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비 오는 12월 31일에 만나자”는 가능성이 낮은 약속을 한 그들이 써 내려가는 아날로그 감성 무비다. 4월 28일 극장 개봉.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