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생의료재단, 옹진군 연평부대 장병 격려물품 전달

입력 2021-10-07 17: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방역마스크 2만장, 보양식 삼계닭 1000마리 기증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은 6일 인천광역시 옹진군 연평도를 방문, 해병대 연평부대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과 건강 증진을 위한 격려물품을 전달했다.

이번 격려물품은 코로나19 방역용 KF-94 마스크 2만 장과 보양식 삼계닭 1000마리로 이루어졌다. 마스크 2만장은 자생의료재단이 전국 21개 자생한방병원·한의원과 함께 8, 9월 진행한 ‘사랑의 마스크 나눔 캠페인’을 통해 준비했다.

박병모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은 “군대 내 코로나19 방역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시기에 격려물품 전달로 방역 활동과 건강 증진에 힘을 보탤 수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 도서, 산간 지역의 격오지 장병들의 코로나19 예방과 건강을 지키기 위한 실질적인 지원책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생한방병원과 자생의료재단은 10년 넘게 지역 기관 및 단체들과 함께 의료 낙후지역 주민들의 건강도 보살피고 있다. 지난달에는 옹진군 도서지역 어르신들 157명을 대상으로 피로 회복과 면역력 증진을 위한 비대면 의료지원을 진행한 바 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