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랜드, 홍익대 산학협력 AI 미디어아트 공개

입력 2021-10-15 08:1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16일부터 4편, 포시즌스 가든 LED 스크린서 상영
캐릭터·놀이기구·정원·공연 모습 환상적 영상 제작
용인 에버랜드는 홍익대학교와 함께 제작한 인공지능(AI) 기반 미디어아트 영상을 16일부터 공개한다.

에버랜드는 개장 45주년을 맞아 3월 홍익대와 AI 기반 실감콘텐츠 공동개발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통해 홍익대학교 영상커뮤니케이션 대학원 VR·AR콘텐츠 전공 학생들과 ‘초고해상도 AI 스타일 전이’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에버랜드 미디어아트 영상을 준비해왔다. ‘초고해상동 AI 스타일 전이’는 한정엽 홍익대 교수 연구팀이 보유한 기술로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해 기존의 사진이나 영상에 예술적 감성을 더해주는 이미지 재구성 기법이다.

이번 에버랜드-홍익대 산학협력을 통해 탄생한 미디어아트 영상은 4편으로 캐릭터, 놀이기구, 정원, 공연 등의 에버랜드 콘텐츠를 촬영해 AI 스타일 전이 기술로 환상적이고 동화같은 영상을 제작했다.

평균 1~2분 길이의 영상 4편은 16일부터 11월까지 포시즌스 가든에 있는 LED 대형 스크린을 통해 하루 3~4회씩 공개하고, 홍익대학교 VR 뮤지엄에서도 만나 볼 수 있다. 12월에는 에버랜드와 홍익대 영상커뮤니케이션 대학원 학생들이 함께 만든 새 미디어아트 영상을 추가로 전시할 예정이다.

에버랜드 관계자는 “이번 미디어아트 영상 제작 외에 고객이 제작해 SNS에 올린 ‘할로윈 쇼커스 단원 모집 챌린지’처럼 앞으로 고객 참여 온라인 영상 콘텐츠를 확대해 활발하게 소통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범 기자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