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창립 52주년 기념식 개최

입력 2021-11-01 17:0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류사회에 공헌한다는 삼성의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인류의 삶을 보다 풍요롭고 가치 있게 변화시키고, 다음 세대에 물려줄 초일류 100년 기업의 역사를 함께 만들어 나가자”(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삼성전자는 1일 수원 디지털시티에서 창립 52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행사는 김기남 부회장, 김현석 사장, 고동진 사장 등 경영진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치러졌다. 이재용 부회장은 참석하지 않았고, 별도 메시지도 내지 않았다.

김기남 부회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지난 3분기 삼성전자는 괄목할 실적을 달성했다”면서도 “앞으로 10년간 전개될 초지능화 사회에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고 초일류 100년 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을지 자문해 봐야 할 때다”고 말했다.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또 “일상의 모든 분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제품이 비약적으로 발전하는 빅뱅이 도래하게 될 것이다”며 “고객과 인류 사회에 대한 깊은 공감을 바탕으로 마음껏 꿈꾸고 상상하며 미래를 준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