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환 한국마사회장 “올해 신뢰회복 원년, 윤리청렴의식 재무장”

입력 2022-04-22 13: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1일 열린 국민권익위원회의 이해충돌방지법 특강

윤리경영 통한 청렴기관으로 거듭나는 본격 행보
21일 전현희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 마사회 방문
이해충돌방지법 특강, 청렴파트너 10개 기관 초청
정기환 한국마사회 회장이 본격적인 윤리경영 행보에 돌입했다. 윤리경영과 반부패, 청렴정책에 대한 추진 의지를 대외적으로 표명하고 마사회의 청렴 역량 제고를 위한 기관 간 교류와 협력 활성화에 나섰다.

21일 법무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통신위원회, 방위사업청,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한국지역난방공사, 한국환경공단, 국민체육진흥공단, 그랜드코리아레져, 강원랜드 등 청렴클러스터와 청렴파트너 10개 기관의 청렴시민감사관과 반부패, 청렴업무 관계자를 초청해 이해충돌방지법 특별강연을 개최했다. 이어 열린 합동 워크숍에서는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우수 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했다.

이날 전현희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은 한국마사회의 노력에 대한 감사와 경마시행 100년 축하인사를 전했다. 이어 국민권익위원회 주관으로 ‘이해충돌방지법의 이해’이란 주제로 5월19일 시행 예정인 공직자의 이해충돌방지법에 대한 특강을 실시했다. 국민권익위의 반부패 법령과 제도, 이해충돌방지법 10개 행위 기준 주요 내용, 위반행위 신고 및 제재에 대한 강의가 이뤄졌다.

정기환 한국마사회 회장은 “한국마사회 전 임직원들은 경마시행 100년을 맞은 올해를 국민 신뢰 회복의 원년으로 삼아 윤리청렴의식으로 재무장하고 있다”며 ”새로운 100년을 꿈꾸는 오늘, 특강이 우리 기관뿐만 아니라 참석한 모든 청렴파트너 기관에도 매우 뜻깊은 시간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특강에 이어 진행한 합동 워크숍에서는 청렴파트너 각 기관들의 청렴시민감사관들이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기관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재욱 한국마사회 상임감사위원은 “국민에게 청렴, 공정, 상생 등 사회적 가치 전파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는 실천의지와 함께 “모든 업무를 국민의 눈높이에서 투명하고 공정하게 업무를 수행해 나가겠다.”며 반부패·청렴정책 추진방향을 밝혔다.

김재범 기자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