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토토 승무패’ 27회차 발매 개시

입력 2022-05-19 13:2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K리그1 및 EPL 등 14경기 대상 축구토토 승무패 맞히기
19일(목) 오전 8시부터 21일(토) 오후 4시20분까지 구매 가능
국민체육진흥공단에서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21일(토)부터 23일(월)까지 벌어지는 국내프로축구 K리그1 6경기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축구토토 승무패 27회차 게임을 발매한다.

이번 회차는 19일(목) 오전 8시부터 전국 스포츠토토 판매점 및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 베트맨을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21일(토) 오후 4시20분 발매를 마감한다.


●EPL, 마지막 라운드 경기 대거 포함…노리치-토트넘전에 시선 집중

이번 시즌 종료를 앞두고 있는 EPL에선 아스널-에버턴(7경기), 크리스탈팰리스-맨유(11경기), 레스터-사우샘프턴(12경기), 리버풀-울버햄턴(13경기), 노리치-토트넘(14경기)전 등 마지막 38라운드 주요 경기들이 대거 포함됐다. 그 중 노리치와 토트넘의 맞대결은 해외 축구팬들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는 경기다.

노리치-토트넘전의 주요 관전 포인트는 2가지다. 첫 번째는 토트넘이 아스널과 리그 4위를 놓고 경쟁을 펼치고 있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 확보 여부다.

지금까지는 토트넘이 유리한 고지를 점하고 있다. 5위 아스널(승점 66)은 지난 뉴캐슬 원정경기에서 0-2로 패해 4위 토트넘(승점 68)이 노리치 원정에서 비기기만 해도 자력 진출이 불가한 상황이 됐기 때문이다.

다른 한 가지는 손흥민의 EPL 득점왕 경쟁이다. 현재 리버풀 모하메드 살라(22골)와 토트넘 손흥민(21골)은 단 1골차를 보이고 있다. 살라가 무릎 부상으로 15일 첼시와 FA컵 결승에서 교체된 가운데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출전까지 준비해야 하기 때문에 이번 울버햄턴전 투입 여부가 불투명하다. 따라서 손흥민이 노리치전에서 1골 이상을 기록할 경우 득점왕을 노려볼 수 있는 희망적인 상황이다.

이번 시즌 토트넘은 노리치와 한 차례 만나 3-0 완승을 거둔 바 있다. 리그 최하위(20위) 노리치는 객관적 전력에서도 큰 차이를 보이고 있기 때문에 토트넘이 원정경기임에도 불구하고 우세한 경기를 펼칠 가능성이 높은 한 판이다.


●K리그1 6경기 대상경기로 지정…4, 5위 맞붙는 포항-인천전 뜨거운 관심

K리그1에선 21일(토) 오후 4시30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FC서울-성남FC(1경기)전을 비롯해 포항-인천(2경기), 김천-울산(3경기), 제주-수원삼성(4경기), 대구FC-강원FC(5경기), 수원FC-전북(6경기)전 등 총 6경기가 대상경기로 지정됐다.

이 중 국내 축구팬들의 큰 관심을 사고 있는 경기는 단연 리그 4, 5위가 맞붙는 포항-인천전이다. 현재 4위 인천(승점 21)과 5위 포항(승점 19)이 승점 2점차를 보이고 있기 때문에 순위경쟁을 위한 뜨거운 승부가 예고돼 있다.

이번 시즌 양 팀의 첫 맞대결에선 포항이 1-0으로 이겼지만, 지난 경기에서도 많은 골이 나오지 않은 만큼 이번 경기 역시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면밀한 전력분석에 따른 조심스러운 승부 예측이 요구되는 경기다.

스포츠토토코리아 관계자는 “시즌 마무리를 앞두고 있는 EPL과 더욱 뜨거운 순위경쟁이 펼쳐지고 있는 K리그1을 대상으로 승무패 게임이 축구팬들을 찾아간다”며 “지난 26회차에서 1등 미적중으로 인해 약 6억 원이 이번 회차로 이월된 만큼, 많은 스포츠팬들의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축구토토 승무패 27회차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 온라인 사이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동아]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