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전지현, 6월 결혼

입력 2012-01-20 06: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전지현. 스포츠동아DB

금융인 최모씨와 1년 열애 끝에 결심
영화 ‘베를린’ 촬영 끝나면 ‘웨딩마치’
연예관계자들 “두사람 사랑 워낙 깊어…”

톱스타 전지현(31·사진)이 6월의 신부가 된다. 전지현은 최근 연인인 동갑내기 금융인 최 모씨와 6월 결혼한다.

복수의 연예 관계자에 따르면 양측은 전지현이 출연하는 영화 ‘베를린’의 촬영 일정 등을 고려해 결혼 일정을 잡았고, 독일에서 귀국하면 결혼식을 올리기로 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두 사람은 1981년생 동갑내기로 20대 초반부터 알고 지내면서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면서 “한때 최 씨의 건강이 다소 좋지 않을 때 전지현이 간호를 하면서 더욱 애틋한 감정을 쌓았던 것 같다”고 말했다.

전지현의 연인 최 씨는 유명 한복디자이너 이영희 씨의 외손자이다.

윤여수 기자 tadada@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트위터 @tadada11
이정연 기자 annjo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트위터@mangoostar




뉴스스탠드